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이강인 1골 2도움’ 한국, 극장골 승부 끝 세네갈에 승부차기 승
2019-06-09 06:28:45
 


[뉴스엔 김재민 기자]

극장골로 웃었던 한국이 극장골로 아쉽게 승부를 결정짓지 못했다. 그러나 한국이 VAR을 통해 승부차기에서 기사회생했고 이광연의 선방으로 4강 진출에 성공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6월 9일(이하 한국시간) 폴란드 비엘스코 비아와에서 열린 세네갈과의 '2019 폴란드 FIFA U-20 월드컵' 8강전 경기에서 연장 승부 끝에 3-3으로 비겼다. 경기가 승부차기로 접어들었고 세네갈의 3차례 실축으로 한국이 극적으로 4강에 올랐다.
정정용호는 오세훈을 최전방에 두고 전세진, 이강인을 2선에 배치했다. 최준, 정호진, 박태준, 황태현이 미드필드를 이루고 이재익, 김현우, 이지솔이 스리백을 구축했다. 골문은 이광연이 지켰다.

전반 1분 이강인이 과감한 중거리 슈팅으로 첫 슈팅을 기록했다. 전반 3분에는 상대 골키퍼 은디아예의 볼 터치가 긴 틈을 놓치지 않고 전세진이 압박을 시도했다. 상대 골키퍼가 겨우 볼을 지켜냈다. 세네갈은 개개인의 스피드를 앞세워 공격을 전개했다. 전반 9분 유수프 바지의 중거리 슈팅은 골문을 넘어갔다.

전반 14분 세네갈이 순간적으로 기어를 끌어올렸다. 디운쿠의 땅볼 크로스가 날카롭게 들어왔고 바지의 발을 스쳐나갔다. 전반 24분에도 이브라히마 니안이 수비수를 쉽게 제치코 땅볼 크로스를 보냈고 골키퍼 이광연이 다리로 겨우 막았다.

한국이 공격을 무리하게 전개하지는 않았다. 세네갈의 세트피스 공격이 날카롭게 들어왔다. 결국 크로스를 통해 선제 실점이 나왔다. 전반 36분 카뱅 디아뉴가 박스 안에서 세컨볼을 강력한 슈팅으로 득점했다. 전반 44분 이강인의 날카로운 직접 프리킥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막히면서 한국이 전반을 0-1로 뒤진 채 마쳤다.

한국은 교체 카드 없이 후반전을 맞이했다. 경기가 잘 풀리지 않자 정정용 감독은 후반 8분 전세진을 빼고 조영욱을 투입했다. 후반전 들어서는 한국이 상대 진영에서 볼 점유율을 올리기 시작했다. 후반 12분 이재익의 과감한 중거리 슈팅은 골문을 크게 벗어났다. 곧이어 이강인의 스루패스가 최준에게 날카롭게 연결됐지만 최준의 크로스가 수비수에게 막혔다.

후반 14분 한국의 페널티킥 획득을 두고 VAR 판독이 진행됐다. 주심은 이지솔이 상대 선수에게 밀려 넘어진 장면을 확인했고 주심은 단호하게 페널티킥을 선언했다. 이강인이 키커로 나섰다. 골키퍼가 방향을 읽었지만 이강인의 슈팅이 날카로웠고 동점골이 터졌다.

한국의 기세가 이어졌다. 공격 진영에서 볼 점유율이 올랐다. 후반 25분 조영욱이 박스 안에서 수비수와 경합하다 넘어졌지만 페널티킥은 선언되지 않았다. 반대로 한국이 페널티킥을 내줬다. VAR 판독을 통해 이재익의 핸드볼 파울이 선언됐다. 골키퍼 이광연이 팀을 구한 듯했다. 니안의 슈팅을 쳐냈다. 그러나 주심이 VAR을 다시 확인한 후 파울을 선언했다. 페널티킥 상황에서 이광연의 발이 먼저 나왔다는 이유였다. 6월 개정된 규정에서는 골키퍼가 페널티킥 상황에서 최소한 한 발을 골라인에 두고 있어야 했다. 재차 페널티킥이 진행됐고 이광연도 두 번은 막지 못했다.

한국은 후반 35분 박태준을 빼고 엄원상을 투입했다. 세네갈이 한 골 차로 리드하면서 실리 축구를 선택했고 한국은 이를 뚫어야 했다. 후반 41분 코너킥 혼전 상황에서 한국이 한 골을 더 실점하면서 무너질 뻔했다. 이번에도 바뀐 규정이 적용됐다. 코너킥 경합 상황에서 상대 선수의 핸드볼이 있었고 골이 취소됐다.

한국은 이강인의 킥 능력을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후반 44분 이강인의 프리킥이 오세훈의 머리까지 이어졌지만 골이 되지 않았다. 곧바로 이어진 역습에서 세네갈이 골망을 흔들었지만 오프사이드가 먼저 선언됐다. VAR 판독이 이어지면서 추가시간이 8분이나 적용됐다. 경기 종료 직전 극장골이 터졌다. 이강인의 코너킥이 이지솔의 동점 헤더 골로 연결됐다.

후반전 투입된 엄원상이 측면에서 스피드를 끌어올렸다. 연장 전반 6분 역전골이 터졌다. 이강인의 스루패스가 조영욱에게 연결됐고 조영욱이 지체 없이 찬스를 마무리했다. 한국은 연장 전반 종료를 앞두고 이강인을 빼고 김주성을 투입했다. 연장 전반 막판 VAR 판독이 있었지만 세네갈의 페널티킥은 아니었다.

한국은 연장 후반전 버티기 모드에 들어갔다. 세네갈도 체력 문제로 집중력이 좋지 않았다. 추가득점 없이 끝날 것 같던 경기가 극장골로 동점이 됐다. 세네갈이 연장 후반 추가시간 득점하면서 경기는 승부차기로 접어들었다.

첫 번째 키커 김정민의 슈팅이 골대를 맞았다. 두 번째 키커 조영욱의 슈팅도 골키퍼에게 막혔다. 세네갈도 두 번째 키커 음보의 실축이 따랐다. 4번째 키커 은디아예의 슈팅은 이광연이 선방했다. 5번째 키커 오세훈의 슈팅도 골키퍼에게 막혔지만 골키퍼의 발이 골 라인에서 먼저 떨어지면서 오세훈이 다시 기회를 얻었다. 오세훈이 득점했고 세네갈의 마지막 키커 슈팅이 골문을 넘어가면서 한국이


4강에 올랐다.(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뉴스엔 김재민 j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설현, 비키니 입고 깜찍 브이..눈이 다 시원해져
채정안 ‘추위 난 몰라’ 볼륨감 뽐낸 비키니 자태
정정아 신혼집 공개, 24K 금 장식 오토바이까지 “돈 덩어리”
이필립♥박현선, 로열패밀리의 초호화 다이아 청혼→쏟아지는 관심
채정안, 감탄 부른 수영복 몸매 ‘극세사 각선미는 덤’
윤영미 아나 집 공개, 화려한 드레스룸→주황색 포인트 거실
방민아, 입 벌어지는 수영복 몸매..청순한데 섹시하네
블랙핑크 로제, 발리서 뽐낸 비키니 자태 ‘늘씬 기럭지’

      SNS 계정으로 로그인             

갓세븐 뱀뱀, ...

빅뱅 태양, 쇼...

닉쿤, 타고난 ...

블랙핑크 언제...

설현, 비키니 입고 깜찍 브이..눈이 다 시원해져[SNS★컷]

채정안 ‘추위 난 몰라’ 볼륨감 뽐낸 비키니 자태 [SNS★컷]

이필립♥박현선, 로열패밀리의 초호화 다이아 청혼→쏟아지는 관심(종합)

정정아 신혼집 공개, 24K 금 장식 오토바이까지 “돈 덩어리”[결정적장면]

블랙핑크 로제, 발리서 뽐낸 비키니 자태 ‘늘씬 기럭지’[SNS★컷]

김승현♥장작가, 28평 신혼집 최초공개 “다 부모님 덕분”

윤영미 아나 집 공개, 화려한 드레스룸→주황색 포인트 거실[결정적장면]

방민아, 입 벌어지는 수영복 몸매..청순한데 섹시하네[SNS★컷]

‘전 남친과 함께 출연하라니, 불륜의 맛?’ 까라면 까 PD 결국 무릎꿇고…[여의도 휴지통]

수현, 새신부 너무 예쁜 거 아냐? 군살 하나 없는 비키니 자태[SNS★컷]

99억의 여자, 전작 ‘동백꽃’ 다시 보고라도 좀 깨달았으면…[TV와치]

“끝까지 서로 응원할 것” 엑스원, 해체 후폭풍 속 뭉클한 작별인사[뮤직와치]

라끼남 찍고 ‘금요일 금요일 밤에’, 나영석 사단의 영리한 도전[TV보고서]

“이젠 무서워” 방탄소년단 슈가 토해낸 슈퍼스타 그림자 ‘Shadow’[들어보고서]

‘스토브리그’ 박은빈, ‘청춘시대’ 발랄함 벗고 걸크러시 입었다[TV와치]

정해인X이동욱 예능, 잘생김+신선함 외 다른 무기 필요해[TV와치]

“女배우 이간질” 고은아 폭로 후폭풍, 마녀사냥 우려도[이슈와치]

‘슛돌이’ 제2의 이강인 찾기? 김종국X양세찬 육아 케미만으로 충분[TV와치]

[단독]‘달라진 YG’ 차승원이어 손호준도 재계약 성공, 빅뱅도?

기만하면 어때…짜고치는 CJ·YG 조작 서바이벌 남긴 씁쓸함[TV와치]

홍수아 “성형 인정, 한국의 ..

홍수아가 '한국의 판빙빙'이란 수식어에 고마움을 표했다. 영화 '..

‘남산의 부장들’ 이성민 “박정희 분..

할시 “방탄소년단과의 작업, 인생 최..

유준상 “아들 같은 배우들과 연기, 지..

홍수아 “대륙의 첫사랑? 제2의 연기인..

‘99억의 여자’ 정성일 “조여정과 호..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